Posts

북경(베이징) 하바나(쿠바) 직항 비행기 Beijing, Havana resume direct flights

[Beijing, Havana resume direct flights] Global Times https://www.globaltimes.cn May 17 2024 From https://www.globaltimes.cn/page/202405/1312516.shtml 《Beijing, Havana resume direct flights》 On Friday, May 17 2024, an Air China Boeing 787-9 aircraft took off from Beijing Airport bound for Havana, opening a new chapter in bilateral relations between the two countries. Starting with two flights per week. There were no direct flights from China to Cuba until Air China resumed the Beijing-Madrid-Havana route, which is also the only direct route between China and Cuba, according to Shanghai Morning Post. The flight to Havana takes nearly 24 hours, at a price of over 8,000 yuan ($1,107), including a layover in Madrid. .....

자연의 청정지역으로 거듭나는 생태마을-삼차구촌

[자연의 청정지역으로 거듭나는 생태마을-삼차구촌] 백두한나 재중조선인총련합회(在中朝鮮人總聯合會) http://www.paekdu-hanna.com 주체113(2024)년 1월 12일 《자연의 청정지역으로 거듭나는 생태마을-삼차구촌》 흑룡강성 동녕시 삼차구진 삼차구촌은 삼차구진에서 가장 큰 조선족촌(촌장 겸 서기 김이남)으로 진정부 소재지이기도 하다. 이 촌은 동녕시에서 동쪽으로 10킬로미터 상거해 있고 러시아 변경과는 불과 몇십미터 거리밖에 안된다. 그래서 마을에서는 동녕통상구를 거쳐 러시아로 통할 수 있는 지리적 우세를 리용해 1990년대 초반부터 보따리 장사를 시작해 짭짤한 수입을 올렸다고 한다. 삼차구촌에 제일 먼저 왔던 제1대 이주호들이 모두 목단강과 연변에서 왔기에 지금도 이 마을의 교제언어는 함경도 방언이고 마을의 관음상제 풍속도 연변과 비슷하다. 수분하, 호브트하, 팔자강이 모인 곳이라 하여 삼차구로 명명 삼차구촌 호적에 등록된 가구수는 1329가구, 인구가 3186명, 상주 가구수는 325가구, 인구는 702명 된다. 촌 경작지는 9018.78무로, 주로 벼농사를 위주로 하고 있다. 현재 이 마을의 인구당 수입은 3.2만원으로, 여러차례 성급 문명촌, 선진기층당조직, 성급 생태촌으로 선정되였다. 마을중심에는 국가민정항목으로 선정되여 370여만원 투자하여 건설한 푸르른 인공잔디운동장이 펼쳐져 있으며 2년에 한번씩 이 곳에서 만여명이 모이는 동녕시조선족운동회가 성대히 열리고 있다. 또한 특색음식, 식품가공공장, 먹자골목인 조선족특색 음식거리가 즐비하게 들어서 있다. 삼차구라는 유래는 3가지 발원설이 있는데 첫 유래는 하남, 신립, 삼차구 3개 마을에서 흘러내리는 강물이 이곳에서 합친다하여 삼차구로 이름 명명하였다는 유래가 있고 두번째 유래는 수분하, 호브트하, 팔자강 세 강이 합쳐서 삼차구로 이름을 명명하였다는 유래가 있다. 세번째로는 마을 서쪽, 남쪽, 북쪽에 큰 대문이 있어 삼차구라 명명하였다는 유래가 있다. 오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설립식 심양에서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설립식 심양에서] 백두한나 재중조선인총련합회(在中朝鮮人總聯合會) http://www.paekdu-hanna.com 주체113(2024)년 1월 12일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설립식 심양에서》 흑룡강신문에 따르면 정보화시대 녀성특유의 감수력과 예지력으로 제4산업시대를 열어나가고 세계최상의 비즈니스인으로 성장하는 것을 취지로 하는,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설립식이 지난 12월 27일 료녕성심양시에서 개최되였다. 행사에는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및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 회장단 부분 성원들 그리고 심양시조선족기업가협회와 료녕성조선족련의회, 심양시조선족련의회, 료녕성조선족기업가협회,심양시조선족녀성협회 회장단을 비롯해 심양지역을 중심으로 전국 여러지역 부분적 조선족사회단체 회장단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초대회장은 료녕성철령시예미복장유한회사 리사장, 심양시조선족기업가협회 집행회장 김영옥이다.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촉진회 초대회장 김영옥은 취임사에서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및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와 심양시조선족기업가협회 그리고 조선족 형제단체의 전폭적인 지지하에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동북지역상업무역촉진회가 드디여 고고성을 울리게 되였다”며 “초대회장으로서 단합된 응집력으로, 개혁과 혁신을 통해 발전을 선도할것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향후 조선족기업과 기업간 및 형제민족기업과 기업인들과의 교류와 협력을 추진하고 지원을 통합해 공공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국제교류를 전개하고 대외협력을 촉진할것이다”고 했다. 또한 료녕성을 중심으로 동북3성 조선족집거구의 자원과 우세를 활용해 혁신발전, 과학적발전, 조화발전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발휘하고 조선족민속문화 발전을 추진해 지역과 민족사회발전을 추동하는데 한몫 기여할것이다”고 표했다. 취임식에서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 회장 리송미가 중국조선족녀성기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송년회 및 제6기 회장 리취임식 성황리에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송년회 및 제6기 회장 리취임식 성황리에] 백두한나 재중조선인총련합회(在中朝鮮人總聯合會) http://www.paekdu-hanna.com 주체113(2024)년 1월 10일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송년회 및 제6기 회장 리.취임식 성황리에》 12월 17일,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제6기 회장 리•취임식이 대련부려화호텔에서 진행되였다. 대련시당위 통일전선사업부와 대련시공상업련합회 관계자,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표성룡 집행회장 등 래빈들이 축사를 했다. 지난 3년 동안,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는 제5기 회장 김동성의 인솔하에 단결분발하여 협회 사업에서 기꺼운 성과를 거두었고 대련의 경제발전과 사회진보에 적극적인 공헌을 하였다. 김동성 전임회장은 축사에서 협회가 최근년간 건설해온 학습형협회를 소개하고 협회의 발전을 지지해준 정부 유관부문 령도들과 사회 각계에 감사를 전했다. 또한 제5기 리사회의 사명을 완수한 지도부 성원들과 전체 회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한 후 제6기 회장 장진호에게 회기를 전했다. 장진호 신임회장은 인사말에서 "대련조선족기업가협회가 13년간 잘 발전될 수 있었던 것은 력대 회장들과 회원들의 공동 노력과 높은 책임감이 있었기때문이다”며 제6기 회원 모두가 단결합심해 새로운 휘황을 창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바랬다. 그리고 그는 제6기 리사회 업무방향을 집중 소개했다. 이번 회의를 또 하나의 새로운 클라이맥스로 이끌어낸 것은 공익기부금 전달의식이였다. 이날 장진호 신임회장은 협회 회장단위인 사이스에너지과학기술그룹(赛宜斯能源科技集团)을 대표하여 대련시 청소년발전기금회를 통해 공익기금 10만원을 대련시조선족학교에 전달했다. 이 공익기금은 우수교사 장려와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후원하는데 사용하게 된다.(끝)

2024 심양시조선족신년음악회 진행

[2024 심양시조선족신년음악회 진행] 백두한나 재중조선인총련합회(在中朝鮮人總聯合會) http://www.paekdu-hanna.com 주체113(2024)년 1월 10일 《2024 심양시조선족신년음악회 진행》 2024심양시조선족신년음악회가 12월 27일 심양시조선족문화관에서 진행되였다. 이번 음악회는 심양시공공문화써비스센터에서 주최하고 심양시조선족문화관과 심양시조선족련의회의 주관으로 진행되였다. 음악회에는 장백정예술단, 심양시조선족아리랑예술단, 료녕애락악단, 심양시조선족로교사협회합창단, 심양시조선족제1중학교 무용대, 김미지 등 부분 심양시조선족 예술인들이 참가해 기악연주, 합창, 독창, 민족무용 등 정채로운 문예종목으로 지난 한해 거둔 성적을 축하하고 새로운 한해를 맞이하는 희열의 심정을 표현하였다. 음악회에는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 집행회장 표성룡, 료녕성조선족련의회 회장 리홍광, 심양시조선족련의회 회장 길경갑 등 성, 시 조선족단체의 부분 령도들과 관중 300여명이 참가하였다.(끝)

24절기와 조선족의 풍속습관 소한(小寒)

[24절기와 조선족의 풍속습관 소한(小寒)] 백두한나 재중조선인총련합회(在中朝鮮人總聯合會) http://www.paekdu-hanna.com 주체113(2024)년 1월 9일 《24절기와 조선족의 풍속습관 소한(小寒)》 소한(小寒)은 작은 추위라는 뜻이다. 음력 12월, 양력으로 1월 5일~7일이다. 태양황경은 285도이다. 소한은 해가 양력으로 바뀌고 처음 나타나는 절기다. 소한때는 ‘정초 한파’라 불리는 강추위가 몰려오는 시기이다. 한해치고 제일 추운 때는 이때부터 대한까지이며 따라서 그 첫추위인 소한추위가 대한추위보다 더 추운것으로 느껴진다. 그런 데로부터 “대한이 소한네 집에 왔다가 얼어죽었다.”, “소한은 대한에서 꾸어서라도 추위를 한다.”는 말이 나왔다. 옛사람들은 소한 15일간을 5일씩 3후(三候)로 세분한후 역시 매 후(候)의 특징을 잡아내였다. “초후에는 기러기가 북녘을 그리워한다.”는 말이 있다. 즉 남국으로 간지 오래되는 기러기들이 북국으로 가고싶어한다는 말이다. “2후에는 까치가 둥이를 튼다.”는 말이 있다. 가장 추운 계절이 왔기에 까치도 추위를 막기 위해 둥이를 짓는다는 것이다. “3후에는 꿩이 운다.”는 말이 있다. 즉 꿩이 마른 나무가지들을 옮겨다니며 먹이를 찾기도 하고 가끔 자기의 반려를 찾느라고 우는 것이다 농가에서는 소한부터 날이 풀리는 립춘전까지 약 한달간 혹한에 대비해 만단의 준비를 해야 했다. 눈이 많이 내리는 지방에서는 문밖출입이 어려우므로 땔감과 먹을 것을 집안에 충분히 비치해야 했다. 벼가 없어진 빈 들판에 눈이 내리면 특히 동지달과 섣달에 눈이 많이 오면 풍년이 든다고 믿었다. 그래서 “눈은 보리의 이불이다.”, “사람이 보지 못하는 사이에 눈이 내리면 풍년이 든다.”, “함박눈 내리면 풍년이 든다.”고 반겼다. 눈을 풍년의 징조로 본것이다. 또 “첫눈을 먹으면 감기에 안 걸린다.”, “장사 지낼 때 눈 오면 좋다.”, “첫눈에 넘어지면 재수 좋다.”며 눈을 상서(祥瑞)롭게 보

중국 신강문제에 대한 미국의 간섭책동과 관련하여 반격조치 취할 립장 표명

[중국 신강문제에 대한 미국의 간섭책동과 관련하여 반격조치 취할 립장 표명]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國 外務省 http://www.mfa.gov.kp 주체113(2024)년 1월 9일 《중국 신강문제에 대한 미국의 간섭책동과 관련하여 반격조치 취할 립장 표명》 최근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미국이 신강과 관련한 년례적인 인권보고서를 발표하고 일부 중국정부관계자들과 기업들을 제재하기로 한데 대응하여 반격조치를 실시할것이라고 발표하였다. 그는 다음과 같이 밝혔다. 미국이 또다시 신강과 관련한 거짓말을 만들어 퍼뜨리며 이른바 신강인권문제를 구실로 중국관리들과 기업들을 비법적으로 제재한것은 중국내정에 대한 엄중한 간섭이고 국제법과 국제관계의 기본준칙에 대한 엄중한 위반이며 중국의 영상에 심히 먹칠하고 중국의 해당 관리들과 기업들의 합법적권익을 엄중히 침해한것으로 된다. 중국은 이를 견결히 반대하고 강력히 규탄하며 미국측에 강력히 항의하였다. 계속하여 대변인은 《중화인민공화국 외국제재반대법》에 따라 미국이 신강문제와 관련한 비법적인 제재를 실시하는데 관여한 미국기업과 인원들에게 반격조치를 취할것이라는 립장을 밝히면서 만약 미국측이 고집스럽게 행동한다면 중국측은 끝까지 대응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끝)